본격적인 추위에 대비하여 “내 차 점검”을 통해

겨울철 교통사고를 예방해야 하는데요,

특히, 급격한 기온 감소에 따라 결빙된 노면에서

대형 교통사고가 발생될 가능성이 높아,

타이어·브레이크 등 제동 관련 장치 점검이 반드시 선행되어야 합니다!

최근 3년(2015년~2017년) 노면 상태별

교통사고 치사율 비교 결과,

건조 노면에서 교통사고 치사율은 1.87명인 반면

빙판길에서는 3.65로 1.95배 높게 분석되었습니다!

* 치사율 : 교통사고 100건 당 사망자 수 / 출처 : 도로교통공단, TAAS

공단에서 제동거리 실험 결과,

일반 승용차가 50km 주행 중 제동 시

마른 노면에서 제동거리가 11미터인 반면

빙판길은 48.3미터로 4.4배 길어졌습니다.

한편, 빙판길 사고 예방을 위해서

타이어는 제동에서 중요한 장치이므로

운행 전 마모 상태와 공기압 점검이 반드시 필요한데요.

타이어 마모상태는 타이어에 표시된

마모 한계선 표시(삼각형 모양)로 확인할 수 있고

한계선에 다다른 경우 교체를 해줘야 하며,

타이어 공기압은 제조사 권장 타이어 공기압의

80% 수준 이상을 유지하는 것을 권장합니다~

브레이크 오일 상태와 패드의 마모상태를 점검하고,

제동 시 브레이크 페달이 깊게 밟히거나 밀린다면

반드시 가까운 정비소에서 정비를 받아주세요.

이 밖에도 냉각수(부동액), 배터리 등 전기 장치, 등화장치, 와이퍼 등

안전운행에 지장을 줄 수 있는 요인이 있는지, 성에제거제·체인 등

월동장구가 비치되어 있는지 한 번 더 살펴야 겨울철 교통사고를

예방할 수 있습니다 ^^